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놀란 타조 뛰어들어…中 도로 ‘초긴장
입력 2019.08.12 (07:28) 수정 2019.08.12 (07:45)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계에서 가장 빠른 새, 타조가 중국에서 도로에 뛰어들어 놀란 운전자들이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중국 윈난성 쓰핑의 한 도로에 갑자기 나타난 타조는 30분에 걸쳐 달리는 차를 아랑곳하지 않고 뛰어다녀 일대가 난장판이 됐습니다.

타조는 기르던 주인집에 갑자기 방문객들이 나타나자 놀라서 뛰쳐나온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타조는 보폭이 5m로, 시속 70km로 달릴 수 있습니다.
  • [지금 세계는] 놀란 타조 뛰어들어…中 도로 ‘초긴장
    • 입력 2019-08-12 07:36:08
    • 수정2019-08-12 07:45:47
    뉴스광장
세계에서 가장 빠른 새, 타조가 중국에서 도로에 뛰어들어 놀란 운전자들이 가슴을 쓸어내렸습니다.

중국 윈난성 쓰핑의 한 도로에 갑자기 나타난 타조는 30분에 걸쳐 달리는 차를 아랑곳하지 않고 뛰어다녀 일대가 난장판이 됐습니다.

타조는 기르던 주인집에 갑자기 방문객들이 나타나자 놀라서 뛰쳐나온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타조는 보폭이 5m로, 시속 70km로 달릴 수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