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릭@지구촌] 자는 중에도 몸 색깔 바뀌는 문어…이유는 ‘꿈’ 때문?
입력 2019.10.02 (06:50) 수정 2019.10.02 (06:58)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뛰어난 지능과 더불어 탁월한 위장술까지 갖춘 문어가 사람처럼 꿈을 꾼다는 가설이 나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최근 미국의 한 공영방송이 방영 예정인 다큐멘터리 영상 일부 공개하면서 한밤중, 단잠에 빠진 와중에도 수시로 다양하게 몸 색깔이 변하는 문어의 모습을 포착했다고 전했습니다.

원래 문어는 자기방어와 소통을 위해 주위 환경에 맞춰 피부의 질감과 색상을 자유롭게 바꿀 수 있는데요.

해양생물학자들은 과학적인 증명이 더 필요하지만, 문어의 위장 능력이 잠자는 사이에도 발휘된 것에 대해 사람이 수면 중에도 뇌가 활발히 활동하듯 문어도 꿈을 꾸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며 꿈에서 보는 상황에 따라 피부색이 변하는 것으로 추측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지금까지 <클릭 지구촌>이었습니다.
  • [클릭@지구촌] 자는 중에도 몸 색깔 바뀌는 문어…이유는 ‘꿈’ 때문?
    • 입력 2019-10-02 06:49:44
    • 수정2019-10-02 06:58:59
    뉴스광장 1부
뛰어난 지능과 더불어 탁월한 위장술까지 갖춘 문어가 사람처럼 꿈을 꾼다는 가설이 나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최근 미국의 한 공영방송이 방영 예정인 다큐멘터리 영상 일부 공개하면서 한밤중, 단잠에 빠진 와중에도 수시로 다양하게 몸 색깔이 변하는 문어의 모습을 포착했다고 전했습니다.

원래 문어는 자기방어와 소통을 위해 주위 환경에 맞춰 피부의 질감과 색상을 자유롭게 바꿀 수 있는데요.

해양생물학자들은 과학적인 증명이 더 필요하지만, 문어의 위장 능력이 잠자는 사이에도 발휘된 것에 대해 사람이 수면 중에도 뇌가 활발히 활동하듯 문어도 꿈을 꾸고 있는 것으로 해석되며 꿈에서 보는 상황에 따라 피부색이 변하는 것으로 추측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지금까지 <클릭 지구촌>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