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플러스] 웹 창시자 “불평등·권리남용의 디지털 디스토피아” 경고
입력 2019.11.26 (20:45) 수정 2019.11.26 (20:55)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은 CNN 보도 살펴봅니다.

정보검색시스템인 '월드 와이드 웹'의 창시자 '팀 버너스 리'가 인터넷의 부정적인 위협에 대처하지 못 한다면 디지털 디스토피아를 맞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허위 정보 유포와 사생활 침해 등 웹을 남용하는 문제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정부·기업·개인이 공동의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요.

버너스리가 주도한 월드와이드웹 재단은 9가지 원칙을 제시하며 온라인 범죄·증오 표현 등을 웹에서 추방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글로벌 플러스] 웹 창시자 “불평등·권리남용의 디지털 디스토피아” 경고
    • 입력 2019-11-26 20:47:33
    • 수정2019-11-26 20:55:11
    글로벌24
오늘은 CNN 보도 살펴봅니다.

정보검색시스템인 '월드 와이드 웹'의 창시자 '팀 버너스 리'가 인터넷의 부정적인 위협에 대처하지 못 한다면 디지털 디스토피아를 맞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허위 정보 유포와 사생활 침해 등 웹을 남용하는 문제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정부·기업·개인이 공동의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강조했는데요.

버너스리가 주도한 월드와이드웹 재단은 9가지 원칙을 제시하며 온라인 범죄·증오 표현 등을 웹에서 추방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