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재수 사건’이 공개심의위 1호 안건…“공개 불가”
입력 2019.12.02 (21:16) 수정 2019.12.02 (22:10)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법무부의 '형사사건 공개금지 규정'이 오늘(2일)부터 시행된 가운데,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의 감찰 중단' 논란 사건이 첫 번째 심의 대상이 됐습니다.

서울동부지검은 오늘(2일) '형사사건 공개 심의위원회'를 비공개로 열어, 유 전 부시장 관련 사건의 수사 상황 공개 여부와 취재 응대 범위 등을 논의했습니다.

심의위원회는 그러나 규정상 회의 결과를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 ‘유재수 사건’이 공개심의위 1호 안건…“공개 불가”
    • 입력 2019-12-02 21:16:54
    • 수정2019-12-02 22:10:10
    뉴스 9
법무부의 '형사사건 공개금지 규정'이 오늘(2일)부터 시행된 가운데,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의 감찰 중단' 논란 사건이 첫 번째 심의 대상이 됐습니다.

서울동부지검은 오늘(2일) '형사사건 공개 심의위원회'를 비공개로 열어, 유 전 부시장 관련 사건의 수사 상황 공개 여부와 취재 응대 범위 등을 논의했습니다.

심의위원회는 그러나 규정상 회의 결과를 공개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