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플러스] 베이징 이례적 폭설…결항
입력 2019.12.16 (20:44) 수정 2019.12.16 (21:01)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글로벌 플러스에서 지구촌 소식 더 알아봅니다.

[리포트]

지난 주, 중국 베이징에 최악의 스모그가 덮쳤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어제 오후부턴 시내 대부분 지역에 폭설이 내려 경보가 발령됐습니다.

겨울철 건조한 기후 때문에 눈 구경하기 힘든 베이징에선 이례적인 조치인데요.

오늘 오후까지 내린 적설량은 3~5㎝ 안팎으로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선 40여 편의 항공기 운항이 취소됐습니다.

베이징 기상대는 매년 조금씩 습해지고 따뜻해지면서 폭설이 내린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
  • [글로벌 플러스] 베이징 이례적 폭설…결항
    • 입력 2019-12-16 20:46:19
    • 수정2019-12-16 21:01:42
    글로벌24
[앵커]

글로벌 플러스에서 지구촌 소식 더 알아봅니다.

[리포트]

지난 주, 중국 베이징에 최악의 스모그가 덮쳤다는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어제 오후부턴 시내 대부분 지역에 폭설이 내려 경보가 발령됐습니다.

겨울철 건조한 기후 때문에 눈 구경하기 힘든 베이징에선 이례적인 조치인데요.

오늘 오후까지 내린 적설량은 3~5㎝ 안팎으로 베이징 서우두 공항에선 40여 편의 항공기 운항이 취소됐습니다.

베이징 기상대는 매년 조금씩 습해지고 따뜻해지면서 폭설이 내린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