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1대 국회의원 선거
민주, 총선 인재영입 1호…40대 장애인 최혜영 교수
입력 2019.12.26 (10:38) 수정 2019.12.26 (13:55) 정치
더불어민주당이 최혜영 장애인식개선교육센터 이사장 겸 강동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를 영입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내년 21대 총선을 앞둔 첫 영입 인재입니다.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오늘(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최혜영 교수 영입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발레리나였던 최 교수는 지난 2003년 교통사고로 척수 장애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후 장애인인식개선 교육센터를 설립해 각 기관이나 대학에 출강하며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을 펼쳐왔습니다.

최 교수는 기자회견에서, 자신은 "정치를 하기에는 별로 가진 것 없는 평범한 여성"이라며 "저 같은 보통 사람에게 정치를 한번 바꿔보라고 등을 떠밀어준 더불어민주당을 믿고, 감히 이 자리에 나섰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아이들이 장애를 불편으로 느끼지 않는 세상을 꿈꾼다"면서, "그 꿈을 안고 저는 정치에 도전한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 민주, 총선 인재영입 1호…40대 장애인 최혜영 교수
    • 입력 2019-12-26 10:38:31
    • 수정2019-12-26 13:55:14
    정치
더불어민주당이 최혜영 장애인식개선교육센터 이사장 겸 강동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를 영입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내년 21대 총선을 앞둔 첫 영입 인재입니다.

민주당 이해찬 대표는 오늘(2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최혜영 교수 영입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발레리나였던 최 교수는 지난 2003년 교통사고로 척수 장애 판정을 받았습니다. 이후 장애인인식개선 교육센터를 설립해 각 기관이나 대학에 출강하며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을 펼쳐왔습니다.

최 교수는 기자회견에서, 자신은 "정치를 하기에는 별로 가진 것 없는 평범한 여성"이라며 "저 같은 보통 사람에게 정치를 한번 바꿔보라고 등을 떠밀어준 더불어민주당을 믿고, 감히 이 자리에 나섰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아이들이 장애를 불편으로 느끼지 않는 세상을 꿈꾼다"면서, "그 꿈을 안고 저는 정치에 도전한다"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