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G, 올스타는 최다 배출했는데…
입력 2019.12.26 (21:52) 수정 2019.12.26 (21:5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남자프로농구 LG가 이번 올스타전 팬 투표에서 가장 많은 4명의 선수가 뽑혀 최고의 인기팀임을 증명했는데, 오늘 인삼공사전에서 뼈아픈 역전패를 당했습니다.

kt의 허훈이 올스타 투표 1위를 기록한 가운데 LG는 김시래 등 4명이나 올스타를 배출했습니다.

하지만, 인삼공사와의 경기에서는 웃지 못했습니다.

종료 직전 정희재의 3점포와 김시래의 자유투를 묶어 64대 63으로 기어코 역전에 성공했지만 뒷심이 부족했네요.

종료 1.4초 전 맥컬러가 천금같은 결승골을 넣은 인삼공사가 LG에 한점차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여자프로농구에선 종료직전 한채진의 결승골로 신한은행이 선두 우리은행을 꺾는 대이변을 일으켰습니다.
  • LG, 올스타는 최다 배출했는데…
    • 입력 2019-12-26 21:53:35
    • 수정2019-12-26 21:56:27
    뉴스 9
남자프로농구 LG가 이번 올스타전 팬 투표에서 가장 많은 4명의 선수가 뽑혀 최고의 인기팀임을 증명했는데, 오늘 인삼공사전에서 뼈아픈 역전패를 당했습니다.

kt의 허훈이 올스타 투표 1위를 기록한 가운데 LG는 김시래 등 4명이나 올스타를 배출했습니다.

하지만, 인삼공사와의 경기에서는 웃지 못했습니다.

종료 직전 정희재의 3점포와 김시래의 자유투를 묶어 64대 63으로 기어코 역전에 성공했지만 뒷심이 부족했네요.

종료 1.4초 전 맥컬러가 천금같은 결승골을 넣은 인삼공사가 LG에 한점차 극적인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여자프로농구에선 종료직전 한채진의 결승골로 신한은행이 선두 우리은행을 꺾는 대이변을 일으켰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