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추미애 법무부 장관 취임…“검찰 개혁은 시대적 요구”
입력 2020.01.03 (12:06) 수정 2020.01.03 (13:15)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오늘 법무부로 첫 출근하고, 취임식을 가졌습니다.

추 장관은, 취임사에서 검찰개혁은 시대적 요구라고 강조했습니다.

오승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미애 제67대 법무부 장관이 오늘 오전 정부과천청사에서 취임식을 가졌습니다.

추 장관은 검찰개혁은 시대적 요구라고 강조하며 취임사를 시작했습니다.

[추미애/법무부 장관 : "우리는 국민적 염원 속에 통과된 검찰개혁 법안들이 법무 현장에서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후속 조처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입니다."]

특히 '줄탁동시'. 알을 깨기 위해선, 어미 닭과 함께 알 속 병아리가 동시에 협력해야 한다는 사자성어를 들어 검찰 내부의 결단과 호응의 중요성도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추 장관은 검찰을 개혁의 대상으로만 여기지 않고, 개혁의 동반자로 삼아 국민이 바라는 성공하는 검찰개혁을 이루겠다고 거듭 말했습니다.

끝으로, 인권, 민생, 법치 3가지 원칙을 천명하며, 법무부와 소속 기관들이 특권의식을 버리고, 국민에게 낮은 자세로 봉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추 장관은 취임사 중간중간 참석자들의 박수와 호응을 유도하며, 친화적인 태도를 보이기도 했습니다.

특히 취임식에선 이례적으로 장관이 단상에 내려와 주요 참석자들 한 명 한 명과 인사를 나누는 순서도 마련됐습니다.

취임식을 마친 추 장관은 무엇보다 검찰 인사에 서두를 것으로 보입니다.

평검사 인사 발표가 설 연휴 전으로 예상되는 만큼, 그 전에 부장 검사부터 검사장급까지 역순으로 인사를 내야 하기 때문에 이르면 다음주부터 인사가 단행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옵니다.

KBS뉴스 오승목입니다.
  • 추미애 법무부 장관 취임…“검찰 개혁은 시대적 요구”
    • 입력 2020-01-03 12:10:35
    • 수정2020-01-03 13:15:01
    뉴스 12
[앵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오늘 법무부로 첫 출근하고, 취임식을 가졌습니다.

추 장관은, 취임사에서 검찰개혁은 시대적 요구라고 강조했습니다.

오승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미애 제67대 법무부 장관이 오늘 오전 정부과천청사에서 취임식을 가졌습니다.

추 장관은 검찰개혁은 시대적 요구라고 강조하며 취임사를 시작했습니다.

[추미애/법무부 장관 : "우리는 국민적 염원 속에 통과된 검찰개혁 법안들이 법무 현장에서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후속 조처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입니다."]

특히 '줄탁동시'. 알을 깨기 위해선, 어미 닭과 함께 알 속 병아리가 동시에 협력해야 한다는 사자성어를 들어 검찰 내부의 결단과 호응의 중요성도 강조했습니다.

그러면서 추 장관은 검찰을 개혁의 대상으로만 여기지 않고, 개혁의 동반자로 삼아 국민이 바라는 성공하는 검찰개혁을 이루겠다고 거듭 말했습니다.

끝으로, 인권, 민생, 법치 3가지 원칙을 천명하며, 법무부와 소속 기관들이 특권의식을 버리고, 국민에게 낮은 자세로 봉사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추 장관은 취임사 중간중간 참석자들의 박수와 호응을 유도하며, 친화적인 태도를 보이기도 했습니다.

특히 취임식에선 이례적으로 장관이 단상에 내려와 주요 참석자들 한 명 한 명과 인사를 나누는 순서도 마련됐습니다.

취임식을 마친 추 장관은 무엇보다 검찰 인사에 서두를 것으로 보입니다.

평검사 인사 발표가 설 연휴 전으로 예상되는 만큼, 그 전에 부장 검사부터 검사장급까지 역순으로 인사를 내야 하기 때문에 이르면 다음주부터 인사가 단행될 것이라는 관측이 나옵니다.

KBS뉴스 오승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