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미국서 사망자 자궁 이식으로 출산 ‘성공’
입력 2020.01.14 (10:55) 수정 2020.01.14 (11:22)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에서 사망자의 자궁을 이식한 뒤 출산에 성공한 사례자가 또 한 명 나왔습니다.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연구팀은 선천적으로 자궁이 없는 33세 여성이 사망자의 자궁을 이식받아 지난해 11월 몸무게 2㎏의 남자아기를 낳았다고 밝혔습니다.

여성은 난소는 정상이나 자궁이 없는 상태였고, 결혼 후 대리모 출산을 염두에 두고 2년 전부터 체외수정 배아를 냉동 보관해왔다고 하는데요.

지난 2018년 대리모 대신 자궁 이식 수술을 진행하면서 보관해두었던 수정란을 착상시켜 마침내 출산에 성공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 [지구촌 Talk] 미국서 사망자 자궁 이식으로 출산 ‘성공’
    • 입력 2020-01-14 10:55:34
    • 수정2020-01-14 11:22:42
    지구촌뉴스
미국에서 사망자의 자궁을 이식한 뒤 출산에 성공한 사례자가 또 한 명 나왔습니다.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연구팀은 선천적으로 자궁이 없는 33세 여성이 사망자의 자궁을 이식받아 지난해 11월 몸무게 2㎏의 남자아기를 낳았다고 밝혔습니다.

여성은 난소는 정상이나 자궁이 없는 상태였고, 결혼 후 대리모 출산을 염두에 두고 2년 전부터 체외수정 배아를 냉동 보관해왔다고 하는데요.

지난 2018년 대리모 대신 자궁 이식 수술을 진행하면서 보관해두었던 수정란을 착상시켜 마침내 출산에 성공했다고 합니다.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