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1대 국회의원 선거
대안신당 박지원 “도로 호남당이 왜 나빠요?”
입력 2020.02.07 (10:04) 수정 2020.02.07 (10:07) 정치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과 통합 논의 중인 대안신당의 박지원 의원이 이른바 '호남당'을 기축으로 해서 뭉치고, 다음 대통령선거 때 민주당과 함께 공동전선으로 통합 또는 연합해서 진보정권 재창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지원 의원은 오늘(7일) CBS 라디오 인터뷰에서 3당의 통합이 도로 호남당이 되는 것 아니냐는 비판에 대해 "도로 호남당이 뭐가 나쁘냐"고 되물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지원 의원은 특히 대구경북의 TK들이 뭉쳐가려고 하는 '도로 TK당'이 있다면서, 보수 통합 논의를 비판하고, 그들이 기득권자라고 하면, 호남은 지금까지 피해를 입어왔다고 주장했습니다.

따라서 호남 발전을 위해서라도 호남 기반 정당이 필요하다고, 박 의원은 말했습니다.

박지원 의원은 이어, 바른미래당의 손학규 대표가 청년층을 상당히 접촉해 왔고, 민주평화당의 정동영 대표는 소상공인과 노력을 해왔기 때문에, 대안신당과 두 당이 통합하면, 상당히 좋은 방향으로 나갈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대안신당 대표인 최경환 의원도 오늘 KBS 라디오 인터뷰에서 3당 통합은 제 3지대 중도개혁 진영 통합의 신호탄이라고 내세웠습니다.

최경환 대표는 3당 통합 뒤, 아직 후보 등록을 안 한 출마자들이 참여할 것이고, 최근 탈당한 사람뿐 아니라 무소속 의원들이 재결합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 대안신당 박지원 “도로 호남당이 왜 나빠요?”
    • 입력 2020-02-07 10:04:56
    • 수정2020-02-07 10:07:41
    정치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과 통합 논의 중인 대안신당의 박지원 의원이 이른바 '호남당'을 기축으로 해서 뭉치고, 다음 대통령선거 때 민주당과 함께 공동전선으로 통합 또는 연합해서 진보정권 재창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지원 의원은 오늘(7일) CBS 라디오 인터뷰에서 3당의 통합이 도로 호남당이 되는 것 아니냐는 비판에 대해 "도로 호남당이 뭐가 나쁘냐"고 되물으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박지원 의원은 특히 대구경북의 TK들이 뭉쳐가려고 하는 '도로 TK당'이 있다면서, 보수 통합 논의를 비판하고, 그들이 기득권자라고 하면, 호남은 지금까지 피해를 입어왔다고 주장했습니다.

따라서 호남 발전을 위해서라도 호남 기반 정당이 필요하다고, 박 의원은 말했습니다.

박지원 의원은 이어, 바른미래당의 손학규 대표가 청년층을 상당히 접촉해 왔고, 민주평화당의 정동영 대표는 소상공인과 노력을 해왔기 때문에, 대안신당과 두 당이 통합하면, 상당히 좋은 방향으로 나갈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대안신당 대표인 최경환 의원도 오늘 KBS 라디오 인터뷰에서 3당 통합은 제 3지대 중도개혁 진영 통합의 신호탄이라고 내세웠습니다.

최경환 대표는 3당 통합 뒤, 아직 후보 등록을 안 한 출마자들이 참여할 것이고, 최근 탈당한 사람뿐 아니라 무소속 의원들이 재결합할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