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1대 국회의원 선거
통합당, ‘이언주 전략공천설’ 부산 중구·영도 추가 공모
입력 2020.03.04 (11:53) 수정 2020.03.04 (15:54) 정치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언주 의원의 전략공천 얘기가 나왔던 부산 중구, 영도 등 5곳에 출마할 후보를 추가로 모집하기로 했습니다.

공관위는 오늘 부산 중구·영도, 부산 서구·동구, 강원 원주갑, 경기 안양 동안갑, 충남 천안을 등 5곳에 추가 출마할 후보를 추가 공모한다고 밝혔습니다.

부산 중구·영도 지역구와 관련해 이언주 의원이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 위원장으로부터 전략 공천 얘기를 들었다"고 밝힌 이후 논란이 일었고, 이 지역구의 곽규택 예비후보는 이에 반발해 삭발하기도 했습니다.

현역인 유기준 의원이 불출마 선언을 한 서구·동구에는 안병길 전 부산일보 사장, 정오규 전 자유한국당 서구동구 당협위원장 등이 공천을 신청했고, 원주갑은 현역 김기선 의원이 공천을 신청했습니다.

안양 동안갑은 바른미래당에서 통합당으로 이적한 임재훈 의원이 출마를 선언한 지역구로 공관위 내부에서는 임 의원의 공천에 대해 부적절하다는 의견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이석연 부위원장은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선거법 개정안과 공수처법은 악법인데, 그걸 통과시키는 데 (두 사람이) 앞장서는 게 기록에 나오지 않느냐"며 "공천에서 배제시켜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충남 천안을은 '갑질 논란'이 있던 박찬주 전 육군 대장과 신진영 전 자유한국당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공천을 신청했던 곳입니다.
  • 통합당, ‘이언주 전략공천설’ 부산 중구·영도 추가 공모
    • 입력 2020-03-04 11:53:01
    • 수정2020-03-04 15:54:59
    정치
미래통합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언주 의원의 전략공천 얘기가 나왔던 부산 중구, 영도 등 5곳에 출마할 후보를 추가로 모집하기로 했습니다.

공관위는 오늘 부산 중구·영도, 부산 서구·동구, 강원 원주갑, 경기 안양 동안갑, 충남 천안을 등 5곳에 추가 출마할 후보를 추가 공모한다고 밝혔습니다.

부산 중구·영도 지역구와 관련해 이언주 의원이 "김형오 공천관리위원장 위원장으로부터 전략 공천 얘기를 들었다"고 밝힌 이후 논란이 일었고, 이 지역구의 곽규택 예비후보는 이에 반발해 삭발하기도 했습니다.

현역인 유기준 의원이 불출마 선언을 한 서구·동구에는 안병길 전 부산일보 사장, 정오규 전 자유한국당 서구동구 당협위원장 등이 공천을 신청했고, 원주갑은 현역 김기선 의원이 공천을 신청했습니다.

안양 동안갑은 바른미래당에서 통합당으로 이적한 임재훈 의원이 출마를 선언한 지역구로 공관위 내부에서는 임 의원의 공천에 대해 부적절하다는 의견을 제시하고 있습니다.

이석연 부위원장은 국회에서 기자들을 만나 "선거법 개정안과 공수처법은 악법인데, 그걸 통과시키는 데 (두 사람이) 앞장서는 게 기록에 나오지 않느냐"며 "공천에서 배제시켜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충남 천안을은 '갑질 논란'이 있던 박찬주 전 육군 대장과 신진영 전 자유한국당 천안을 당협위원장이 공천을 신청했던 곳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