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터랙티브] 한눈에 비교하는 후보자 정보
입력 2020.03.31 (17:05) 수정 2020.04.06 (07:02) 데이터룸
[인터랙티브] 한눈에 비교하는 후보자 정보
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다음 달 1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통해 선출되는 국회의원은 모두 300명입니다. 이 가운데 지역구 투표를 통해 253명이 선출되는데요. 이번 선거에서는 총 1,100여 명이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내 소중한 한 표를 누구에게 행사할지, 후보자들을 꼼꼼하게 비교해본 뒤 결정해야겠죠?

KBS 데이터저널리즘팀은 21대 총선에 출마한 후보들의 정당과 연령, 재산, 체납액, 전과 등의 정보를 한눈에 비교할 수 있는 인터랙티브 페이지를 제작했습니다.


이곳에서 광역단체 혹은 선거구를 선택하면 해당 지역에 출마한 후보자들의 재산, 체납액, 전과 등을 쉽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나아가 후보자들의 사진을 클릭하면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로 이동해 더욱 자세한 후보자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편 공직선거법 제49조 12항에 따라, 선관위는 후보자의 정보 자료를 선거일 당일까지 공개하고 다음 날부터는 공개하지 않습니다. 이에 따라 KBS 데이터저널리즘팀의 후보자 조회 페이지 역시 선거일까지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데이터 수집·인터랙티브 개발 : 정한진 팀장
데이터 시각화 : 임유나
  • [인터랙티브] 한눈에 비교하는 후보자 정보
    • 입력 2020.03.31 (17:05)
    • 수정 2020.04.06 (07:02)
    데이터룸
[인터랙티브] 한눈에 비교하는 후보자 정보
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다음 달 1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통해 선출되는 국회의원은 모두 300명입니다. 이 가운데 지역구 투표를 통해 253명이 선출되는데요. 이번 선거에서는 총 1,100여 명이 출사표를 던졌습니다. 내 소중한 한 표를 누구에게 행사할지, 후보자들을 꼼꼼하게 비교해본 뒤 결정해야겠죠?

KBS 데이터저널리즘팀은 21대 총선에 출마한 후보들의 정당과 연령, 재산, 체납액, 전과 등의 정보를 한눈에 비교할 수 있는 인터랙티브 페이지를 제작했습니다.


이곳에서 광역단체 혹은 선거구를 선택하면 해당 지역에 출마한 후보자들의 재산, 체납액, 전과 등을 쉽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나아가 후보자들의 사진을 클릭하면 중앙선거관리위원회 홈페이지로 이동해 더욱 자세한 후보자 정보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한편 공직선거법 제49조 12항에 따라, 선관위는 후보자의 정보 자료를 선거일 당일까지 공개하고 다음 날부터는 공개하지 않습니다. 이에 따라 KBS 데이터저널리즘팀의 후보자 조회 페이지 역시 선거일까지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이미지를 클릭하거나 링크 주소(https://bit.ly/39rzqaV)를 주소창에 입력하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후보자 조회’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데이터 수집·인터랙티브 개발 : 정한진 팀장
데이터 시각화 : 임유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

    현재 KBS사이트 회원계정의 댓글서비스 로그인 연동기능을 점검중입니다. 불편하시더라도 SNS 계정으로 로그인하신 후 댓글 작성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