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1대 국회의원 선거
‘서귀포시’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당선인이 걸어온 길은?
입력 2020.04.16 (08:13) 수정 2020.04.16 (08:13) 뉴스광장(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서귀포시 선거구에선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후보가 재선에 성공했습니다.

위 당선인이 걸어온 길을 신익환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위성곤/서귀포시 국회의원 당선인/민주당 : "여러분께서 압도적으로 지지해 주셔서 다시 일할 기회를 얻었습니다. 오직 시민만을 보고 시민 이야기를 경청하며 시민들을 위해서 뛰겠습니다. 더 큰 서귀포 여러분과 함께 만들겠습니다. 약속한 것들을 하나하나 다시 꼼꼼히 챙겨서 그것들을 실현해 나가면서 우리 서귀포를 더 크게 만들겠습니다. 제주를 제약과 바이오의 메카로 키워나가는 역할도 해나가고요. 또한, 4·3특별법 개정을 반드시 개정할 수 있게끔 노력해 가겠습니다."]

지난 1968년 1월 전라남도 장흥에서 태어난 위성곤 당선인.

서귀포에서 초·중·고등학교를 나와 제주대학교 총학생회장과 제주지역총학생회협의회 상임의장을 맡으며 인생의 전환기를 맞습니다.

당시 4·3 진상규명 투쟁과 제주도개발특별법 반대 투쟁으로 옥고까지 치릅니다.

위 당선인은 2006년 지방선거 당시 열린우리당 소속으로 서귀포시 동홍동 지역구에 출마해 제주도의회에 입성했고, 3선 의원으로 10년 동안 활발한 도의회 의정활동을 펼치다가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고 싶다며 2016년 4·13 총선에 출마해 국회의원 배지를 달았습니다.

위 당선인은 4·3특별법 개정 등 아직 해야 할 일이 남았다며 이번에 재선에 도전했고, 국회 재입성에 성공했습니다.

[위성곤/서귀포시 국회의원 당선인/선거운동 당시 : "지난 4년의 성과, 4년의 경험, 4년의 자산을 바탕으로 해서 더 큰 서귀포의 꿈을 여러분과 꾸고 싶습니다."]

초선 의원으로 4년을 일했고, 서귀포시 유권자들에 의해 재선 의원으로 4년을 더 일하게 된 위성곤 당선인.

유권자들의 기대와 바람에 부응하는 의정 활동을 펼칠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신익환입니다.
  • ‘서귀포시’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당선인이 걸어온 길은?
    • 입력 2020-04-16 08:13:51
    • 수정2020-04-16 08:13:53
    뉴스광장(제주)
[앵커]

서귀포시 선거구에선 더불어민주당 위성곤 후보가 재선에 성공했습니다.

위 당선인이 걸어온 길을 신익환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위성곤/서귀포시 국회의원 당선인/민주당 : "여러분께서 압도적으로 지지해 주셔서 다시 일할 기회를 얻었습니다. 오직 시민만을 보고 시민 이야기를 경청하며 시민들을 위해서 뛰겠습니다. 더 큰 서귀포 여러분과 함께 만들겠습니다. 약속한 것들을 하나하나 다시 꼼꼼히 챙겨서 그것들을 실현해 나가면서 우리 서귀포를 더 크게 만들겠습니다. 제주를 제약과 바이오의 메카로 키워나가는 역할도 해나가고요. 또한, 4·3특별법 개정을 반드시 개정할 수 있게끔 노력해 가겠습니다."]

지난 1968년 1월 전라남도 장흥에서 태어난 위성곤 당선인.

서귀포에서 초·중·고등학교를 나와 제주대학교 총학생회장과 제주지역총학생회협의회 상임의장을 맡으며 인생의 전환기를 맞습니다.

당시 4·3 진상규명 투쟁과 제주도개발특별법 반대 투쟁으로 옥고까지 치릅니다.

위 당선인은 2006년 지방선거 당시 열린우리당 소속으로 서귀포시 동홍동 지역구에 출마해 제주도의회에 입성했고, 3선 의원으로 10년 동안 활발한 도의회 의정활동을 펼치다가 지역적 한계를 극복하고 싶다며 2016년 4·13 총선에 출마해 국회의원 배지를 달았습니다.

위 당선인은 4·3특별법 개정 등 아직 해야 할 일이 남았다며 이번에 재선에 도전했고, 국회 재입성에 성공했습니다.

[위성곤/서귀포시 국회의원 당선인/선거운동 당시 : "지난 4년의 성과, 4년의 경험, 4년의 자산을 바탕으로 해서 더 큰 서귀포의 꿈을 여러분과 꾸고 싶습니다."]

초선 의원으로 4년을 일했고, 서귀포시 유권자들에 의해 재선 의원으로 4년을 더 일하게 된 위성곤 당선인.

유권자들의 기대와 바람에 부응하는 의정 활동을 펼칠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신익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