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21대 국회의원 선거
[영상] 총선 조력자, 양정철 떠나면서 남긴 마지막 한마디
입력 2020.04.17 (15:56) 케이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이 총선 조력자의 역할을 끝내고 연구원장직을 사임하며 떠났습니다.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은 17일 서울 여의도 민주당 중앙당사 앞에서 직원들의 배웅을 받으며 "이번에 당선된 분들이 국민들이 주신 엄중한 명령이 얼마나 무겁고 깊은지 잘 알 것이라 생각하기에 이 어려운 상황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도와 잘 헤쳐나가 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양 연구원장은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며 "편안하게 당을 떠난다"고 말하고 함께 총선 지원에 힘을 보탠 연구원 직원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습니다.

양 연구원장은 당사를 떠나며 마지막으로 한마디를 남겼는데요. 무슨 말을 남겼는지 영상으로 확인해보겠습니다.
  • [영상] 총선 조력자, 양정철 떠나면서 남긴 마지막 한마디
    • 입력 2020-04-17 15:56:36
    케이야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이 총선 조력자의 역할을 끝내고 연구원장직을 사임하며 떠났습니다.

양정철 민주연구원장은 17일 서울 여의도 민주당 중앙당사 앞에서 직원들의 배웅을 받으며 "이번에 당선된 분들이 국민들이 주신 엄중한 명령이 얼마나 무겁고 깊은지 잘 알 것이라 생각하기에 이 어려운 상황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도와 잘 헤쳐나가 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양 연구원장은 "새 술은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며 "편안하게 당을 떠난다"고 말하고 함께 총선 지원에 힘을 보탠 연구원 직원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습니다.

양 연구원장은 당사를 떠나며 마지막으로 한마디를 남겼는데요. 무슨 말을 남겼는지 영상으로 확인해보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