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트럼프 “3단계 경제 정상화”…뉴욕 주지사 “셧다운 연장”
입력 2020.04.17 (19:20) 수정 2020.04.17 (19:30)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국 경제를 정상화하기 위한 단계별 방안을 공개했습니다.

코로나 19 사태가 정점을 지나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인데요,

각 주마다 피해 상황이 다른 만큼, 차별성을 둔 지침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 등을 유지하면서 점진적으로 정상화 시키겠다는 계획으로 보입니다.

금철영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셧다운 상태의 미국 경제를 이제 정상화 시키기 위한 지침을 마련할 때라는 게 트럼프 대통령의 얘깁니다.

오늘 제시된 지침은 각 주가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채택하도록 하는 권고안입니다.

["OUR APPROACH OUTLINED THREE PHASES IN RESTORING OUR ECONOMIC LIFE AND WE ARE NOT OPENING ALL AT ONCE. BUT ONE CAREFUL STEP AT A TIME."]

1단계는 개인이 사회활동을 재개해도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취약계층은 계속 대피토록 하는 안입니다.

10명 이상 모임 금지, 학교 휴교조치도 유지되지만 식당과 영화관 등은 거리두기를 전제로 운영될 수 있다는 겁니다.

2단계는 더 상황이 호전돼, 50인 이하로 모임을 규제하는 등 지침이 더 완화되고, 학교 개교도 가능하다고 했습니다.

3단계는 코로나19의 확산 증거가 없을 때로, 이때가 돼야 요양원과 병원 방문이 가능해진다는 겁니다.

하지만 현재 미국 경제의 심장, 뉴욕시에서 발생한 사망자만 만 명이 넘는 상태.

뉴욕주는 현재로선 섣불리 경제정상화 카드를 꺼내기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쿠오모/뉴욕주지사 : "The New York pause policies, the close down policies, will be extended in coordination with other states to May 15th. I don't want to project beyond that period, that's about one month.]

지하철이나 버스, 택시 운영자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겠다는 뜻도 밝혔습니다.

버지니아에서 KBS 뉴스 금철영입니다.
  • 트럼프 “3단계 경제 정상화”…뉴욕 주지사 “셧다운 연장”
    • 입력 2020-04-17 19:24:34
    • 수정2020-04-17 19:30:59
    뉴스 7
[앵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미국 경제를 정상화하기 위한 단계별 방안을 공개했습니다.

코로나 19 사태가 정점을 지나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인데요,

각 주마다 피해 상황이 다른 만큼, 차별성을 둔 지침으로 사회적 거리 두기 등을 유지하면서 점진적으로 정상화 시키겠다는 계획으로 보입니다.

금철영 특파원이 보도합니다.

[리포트]

셧다운 상태의 미국 경제를 이제 정상화 시키기 위한 지침을 마련할 때라는 게 트럼프 대통령의 얘깁니다.

오늘 제시된 지침은 각 주가 상황에 따라 유연하게 채택하도록 하는 권고안입니다.

["OUR APPROACH OUTLINED THREE PHASES IN RESTORING OUR ECONOMIC LIFE AND WE ARE NOT OPENING ALL AT ONCE. BUT ONE CAREFUL STEP AT A TIME."]

1단계는 개인이 사회활동을 재개해도 거리두기를 유지하며, 취약계층은 계속 대피토록 하는 안입니다.

10명 이상 모임 금지, 학교 휴교조치도 유지되지만 식당과 영화관 등은 거리두기를 전제로 운영될 수 있다는 겁니다.

2단계는 더 상황이 호전돼, 50인 이하로 모임을 규제하는 등 지침이 더 완화되고, 학교 개교도 가능하다고 했습니다.

3단계는 코로나19의 확산 증거가 없을 때로, 이때가 돼야 요양원과 병원 방문이 가능해진다는 겁니다.

하지만 현재 미국 경제의 심장, 뉴욕시에서 발생한 사망자만 만 명이 넘는 상태.

뉴욕주는 현재로선 섣불리 경제정상화 카드를 꺼내기 어렵다는 입장입니다.

[쿠오모/뉴욕주지사 : "The New York pause policies, the close down policies, will be extended in coordination with other states to May 15th. I don't want to project beyond that period, that's about one month.]

지하철이나 버스, 택시 운영자들에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겠다는 뜻도 밝혔습니다.

버지니아에서 KBS 뉴스 금철영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