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글로벌 플러스] 취임식에 낮잠 자는 신입 경찰견
입력 2020.04.22 (20:48) 수정 2020.04.22 (21:02) 글로벌24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 뉴햄프셔에서 경찰견 취임식이 열렸습니다.

경찰서장이 임명장을 수여하는데!

정작 신입 경찰견은 책상 위에서 쿨쿨~ 단잠에 빠져 있네요.

이날의 주인공은 경찰견, 브로디인데요.

신입견 다운 군기는 온데간데 없고 쏟아지는 졸음을 이기지 못한 것입니다.

이런 신입 경찰견을 본 경찰 서장은 한 3초 정도 당황하긴 했지만 취임식은 끝까지 잘 마쳤다고 합니다.

브로디는 앞으로 치료견으로써 주민들을 위로하고 불안감을 덜어주는 역할로 투입될 예정입니다.

취임식에는 비록 졸았지만 브로디에 대한 주민들의 기대가 아주 크다고 하네요.

지금까지 <글로벌 플러스>였습니다.
  • [글로벌 플러스] 취임식에 낮잠 자는 신입 경찰견
    • 입력 2020-04-22 20:49:55
    • 수정2020-04-22 21:02:11
    글로벌24
미국 뉴햄프셔에서 경찰견 취임식이 열렸습니다.

경찰서장이 임명장을 수여하는데!

정작 신입 경찰견은 책상 위에서 쿨쿨~ 단잠에 빠져 있네요.

이날의 주인공은 경찰견, 브로디인데요.

신입견 다운 군기는 온데간데 없고 쏟아지는 졸음을 이기지 못한 것입니다.

이런 신입 경찰견을 본 경찰 서장은 한 3초 정도 당황하긴 했지만 취임식은 끝까지 잘 마쳤다고 합니다.

브로디는 앞으로 치료견으로써 주민들을 위로하고 불안감을 덜어주는 역할로 투입될 예정입니다.

취임식에는 비록 졸았지만 브로디에 대한 주민들의 기대가 아주 크다고 하네요.

지금까지 <글로벌 플러스>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