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날씨] 역대급 ‘사하라 먼지구름’…곧 미국 상륙할 듯
입력 2020.06.26 (10:56) 수정 2020.06.26 (11:04)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에서 만들어진 최악의 먼지구름이 곧 미국 본토에 상륙할 예정입니다.

사하라 먼지구름은 사하라 사막 상공의 건조한 공기층으로 매년 발생하는 기상현상입니다.

보통 대서양을 건너며 상당량이 바람에 흩어지지만 올해는 먼지층이 두꺼워 위성에서도 보일 정도입니다.

먼지구름은 멕시코만을 가로질러 빠르게 북상하고 있어 미국에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다음은 대륙 별 날씹니다.

오늘 서울은 흐린 가운데 습도가 높아 후텁지근하겠고, 오사카와 상하이에는 비가 오겠습니다.

방콕과 마닐라는 비가 오겠고, 방콕은 천둥, 번개도 치겠습니다.

뉴델리에는 비가 케이프타운에는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로마는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이 34도까지 치솟겠습니다.

상파울루에는 비가 오면서 먼지안개가 걷히겠습니다.

지구촌 날씨였습니다.
  • [지구촌 날씨] 역대급 ‘사하라 먼지구름’…곧 미국 상륙할 듯
    • 입력 2020-06-26 10:59:06
    • 수정2020-06-26 11:04:02
    지구촌뉴스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에서 만들어진 최악의 먼지구름이 곧 미국 본토에 상륙할 예정입니다.

사하라 먼지구름은 사하라 사막 상공의 건조한 공기층으로 매년 발생하는 기상현상입니다.

보통 대서양을 건너며 상당량이 바람에 흩어지지만 올해는 먼지층이 두꺼워 위성에서도 보일 정도입니다.

먼지구름은 멕시코만을 가로질러 빠르게 북상하고 있어 미국에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다음은 대륙 별 날씹니다.

오늘 서울은 흐린 가운데 습도가 높아 후텁지근하겠고, 오사카와 상하이에는 비가 오겠습니다.

방콕과 마닐라는 비가 오겠고, 방콕은 천둥, 번개도 치겠습니다.

뉴델리에는 비가 케이프타운에는 소나기가 내리겠습니다.

로마는 맑은 가운데 낮 기온이 34도까지 치솟겠습니다.

상파울루에는 비가 오면서 먼지안개가 걷히겠습니다.

지구촌 날씨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