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Talk] 오토바이 타고 축구를? 이색 경기 ‘모토 폴로’
입력 2020.08.26 (10:55) 수정 2020.08.26 (11:09)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토바이와 축구가 만났습니다.

영국 런던 교외의 오핑턴 마을에서 오토바이를 탄 채로 공을 몰아가는, 이른바 '모토 폴로' 경기가 열렸습니다.

4명의 선수가 한팀이 돼 축구처럼 공을 발로 차서 골대에 골을 넣는 게 목표지만, 골키퍼나 페널티 지역은 따로 없습니다.

불필요한 접촉은 심판이 제어하지만 얼마든지 자유롭게 속도를 낼 수 있어 재빠른 반사 신경과 오토바이의 가속을 두려워 않는 강심장이 필승 비법이라고 하네요.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 [지구촌 Talk] 오토바이 타고 축구를? 이색 경기 ‘모토 폴로’
    • 입력 2020-08-26 10:55:32
    • 수정2020-08-26 11:09:10
    지구촌뉴스
오토바이와 축구가 만났습니다.

영국 런던 교외의 오핑턴 마을에서 오토바이를 탄 채로 공을 몰아가는, 이른바 '모토 폴로' 경기가 열렸습니다.

4명의 선수가 한팀이 돼 축구처럼 공을 발로 차서 골대에 골을 넣는 게 목표지만, 골키퍼나 페널티 지역은 따로 없습니다.

불필요한 접촉은 심판이 제어하지만 얼마든지 자유롭게 속도를 낼 수 있어 재빠른 반사 신경과 오토바이의 가속을 두려워 않는 강심장이 필승 비법이라고 하네요.

지금까지 <지구촌 톡>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