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10호 태풍 하이선·9호 태풍 마이삭
태풍 마이삭으로 보성 팽나무 숲 등 문화재 24건 피해
입력 2020.09.04 (11:30) 수정 2020.09.04 (11:34) 사회
제9호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현재까지 문화재 24건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문화재청은 태풍 마이삭으로, 부산 범어사 대웅전 등 보물 3건과 김해 수로왕릉 등 사적 8건, 제주 성읍민속마을 등 국가민속문화재 3건, 보성 전일리 팽나무 숲 등 천연기념물 9건, 국가등록문화재인 고성 학동마을 등 모두 24건의 문화재가 피해를 봤다고 밝혔습니다.

문화재 피해를 입은 지역은 태풍의 이동경로에 해당하는 제주와 부산, 경남, 경북 등이었습니다. 대부분 수목이 쓰러지거나 담장과 기와가 파손되는 등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문화재청은 현재 2차 피해 확산방지를 위한 응급조치를 시행 중이며, 경미한 피해는 자체 복구하고, 문화재 주요 부분의 피해가 있는 문화재에 대해서는 긴급보수비 등 국비를 지원해 원상복구할 계획입니다.
  • 태풍 마이삭으로 보성 팽나무 숲 등 문화재 24건 피해
    • 입력 2020-09-04 11:30:55
    • 수정2020-09-04 11:34:20
    사회
제9호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현재까지 문화재 24건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문화재청은 태풍 마이삭으로, 부산 범어사 대웅전 등 보물 3건과 김해 수로왕릉 등 사적 8건, 제주 성읍민속마을 등 국가민속문화재 3건, 보성 전일리 팽나무 숲 등 천연기념물 9건, 국가등록문화재인 고성 학동마을 등 모두 24건의 문화재가 피해를 봤다고 밝혔습니다.

문화재 피해를 입은 지역은 태풍의 이동경로에 해당하는 제주와 부산, 경남, 경북 등이었습니다. 대부분 수목이 쓰러지거나 담장과 기와가 파손되는 등의 피해를 입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문화재청은 현재 2차 피해 확산방지를 위한 응급조치를 시행 중이며, 경미한 피해는 자체 복구하고, 문화재 주요 부분의 피해가 있는 문화재에 대해서는 긴급보수비 등 국비를 지원해 원상복구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