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강인 ‘이번 시즌은 다르다’…개막전 선발 유력
입력 2020.09.07 (21:51) 수정 2020.09.07 (21:5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지난 시즌까지 발렌시아에서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던 이강인의 입지 변화가 심상치 않습니다.

프리시즌 경기에서 맹활약하면서 1주일 앞으로 다가온 개막전 선발 출전도 유력하다는 분석입니다.

박주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연습 경기에서 보여준 이강인의 활약은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빠른 발을 활용한 전방 측면 돌파에 재치있는 발재간으로 기회를 만듭니다.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와 두 골까지 넣는 등 달라진 모습입니다.

[이강인/발렌시아 CF : "두 골 기록한 것도 기쁘지만, 팀 전체가 원하는 방향으로 경기하면서 프리시즌에서 좋은 분위기를 타고 있다는 것이 더 기뻐요."]

지난 시즌엔 경기 막판 교체 선수에 그쳤던 이강인.

신임 그라시아 감독 체제에서 공격형 중앙 미드필더로 자리를 잡았다는 분석입니다.

[한준희/축구 해설위원 : "하비 그라시아 감독 경우에는 같은 442라고 하더라도 양 사이드 선수들을 중앙으로 좁혀오면서 공격형 미드필더처럼 중앙에서 활용할 줄 알기 때문에/포메이션에서도 융통성이 있기 때문에 이강인 선수에게는 유리한 환경이 구축됐다는 생각입니다."]

발렌시아 구단의 이강인에 대한 신뢰도 탄탄해 오는 14일 리그 개막전 선발 출전도 유력합니다.

발렌시아 구단은 이메일 답변을 통해 팀이 리빌딩하는 과정에서 이강인이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20세 이하 월드컵 골든볼의 주인공, 이강인이 본격적으로 유럽 무대에서 능력을 보여줘야 할 중요한 순간을 맞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 이강인 ‘이번 시즌은 다르다’…개막전 선발 유력
    • 입력 2020-09-07 21:51:33
    • 수정2020-09-07 21:56:58
    뉴스 9
[앵커]

지난 시즌까지 발렌시아에서 출전 기회를 잡지 못했던 이강인의 입지 변화가 심상치 않습니다.

프리시즌 경기에서 맹활약하면서 1주일 앞으로 다가온 개막전 선발 출전도 유력하다는 분석입니다.

박주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연습 경기에서 보여준 이강인의 활약은 기대 이상이었습니다.

빠른 발을 활용한 전방 측면 돌파에 재치있는 발재간으로 기회를 만듭니다.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와 두 골까지 넣는 등 달라진 모습입니다.

[이강인/발렌시아 CF : "두 골 기록한 것도 기쁘지만, 팀 전체가 원하는 방향으로 경기하면서 프리시즌에서 좋은 분위기를 타고 있다는 것이 더 기뻐요."]

지난 시즌엔 경기 막판 교체 선수에 그쳤던 이강인.

신임 그라시아 감독 체제에서 공격형 중앙 미드필더로 자리를 잡았다는 분석입니다.

[한준희/축구 해설위원 : "하비 그라시아 감독 경우에는 같은 442라고 하더라도 양 사이드 선수들을 중앙으로 좁혀오면서 공격형 미드필더처럼 중앙에서 활용할 줄 알기 때문에/포메이션에서도 융통성이 있기 때문에 이강인 선수에게는 유리한 환경이 구축됐다는 생각입니다."]

발렌시아 구단의 이강인에 대한 신뢰도 탄탄해 오는 14일 리그 개막전 선발 출전도 유력합니다.

발렌시아 구단은 이메일 답변을 통해 팀이 리빌딩하는 과정에서 이강인이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20세 이하 월드컵 골든볼의 주인공, 이강인이 본격적으로 유럽 무대에서 능력을 보여줘야 할 중요한 순간을 맞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주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