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입력 2020.09.24 (00:00) 수정 2020.09.24 (00:23)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오늘도 소방청 상황실 연결해 사건사고 소식 알아봅니다.

도일영 소방교, 주택 화재로 60대 여성이 숨졌군요?

[답변]

네 그렇습니다.

오늘 오후 6시쯤 전북 남원시 주천면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이 나자 집안에 있던 가족 3명은 집 밖으로 대피했는데요. 60대 여성 1명은 집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이 여성도 불이 나자 집밖으로 대피했지만 중요한 물건을 챙기겠다며 다시 집안으로 들어갔다가 빠져나오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시간 만에 진화됐는데 화재원인은 조사 중입니다.

[앵커]

고층 아파트에서 불이 났는데 경량 칸막이가 엄마와 아이를 구한 소식이 있군요.

[답변]

네 그렇습니다.

오늘 오후 2시 20분쯤 전남 광양시의 한 고층 아파트 44층 계단에 있던 적재물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불이 났습니다.

집안으로 연기가 들어오자 30대 여성 주민이 신고한 건데요.

신고를 받은 119상황실 대원이 신고자를 진정시키며 베란다에 있는 경량칸막이로 대피하도록 안내했습니다.

이 여성은 안내에 따라 6개월된 아이를 안은 채 경량 칸막이를 뚫고 옆집으로 무사히 대피했습니다.

불은 20여 분 만에 인명피해 없이 진화됐습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 입력 2020-09-24 00:00:16
    • 수정2020-09-24 00:23:23
    뉴스라인
[앵커]

오늘도 소방청 상황실 연결해 사건사고 소식 알아봅니다.

도일영 소방교, 주택 화재로 60대 여성이 숨졌군요?

[답변]

네 그렇습니다.

오늘 오후 6시쯤 전북 남원시 주천면의 한 주택에서 불이 났습니다.

불이 나자 집안에 있던 가족 3명은 집 밖으로 대피했는데요. 60대 여성 1명은 집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이 여성도 불이 나자 집밖으로 대피했지만 중요한 물건을 챙기겠다며 다시 집안으로 들어갔다가 빠져나오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불은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시간 만에 진화됐는데 화재원인은 조사 중입니다.

[앵커]

고층 아파트에서 불이 났는데 경량 칸막이가 엄마와 아이를 구한 소식이 있군요.

[답변]

네 그렇습니다.

오늘 오후 2시 20분쯤 전남 광양시의 한 고층 아파트 44층 계단에 있던 적재물에서 원인이 밝혀지지 않은 불이 났습니다.

집안으로 연기가 들어오자 30대 여성 주민이 신고한 건데요.

신고를 받은 119상황실 대원이 신고자를 진정시키며 베란다에 있는 경량칸막이로 대피하도록 안내했습니다.

이 여성은 안내에 따라 6개월된 아이를 안은 채 경량 칸막이를 뚫고 옆집으로 무사히 대피했습니다.

불은 20여 분 만에 인명피해 없이 진화됐습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