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7 헤드라인]
입력 2020.10.09 (19:00) 수정 2020.10.09 (19:07)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 주상복합 화재 15시간여 만에 진화

어젯밤 울산 주상복합 건물에서 난 화재로 주민 90여 명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외벽을 타고 불이 건물 전체로 번진 데다, 고층 화재 진압 장비가 부족해 불을 끄는 데 15시간 이상 걸렸습니다.

강원 양돈농가서 아프리카돼지열병…멧돼지 전파?

강원도 화천의 한 축산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했습니다. 사육 돼지 확진 사례는 1년 만인데, 최근까지 감염 사례가 집중 발견된 야생 멧돼지가 유력한 매개체로 지목됐습니다.

공공 기관 외국어 남발…‘국어기본법’ 유명무실

우리말 사용에 앞장서야 할 공공기관들이 외국어를 오·남용하고 있습니다. 한글로 공문서를 작성하도록 법으로 정하고 있지만 지켜지지 않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 54명…‘추석연휴 이동’ 감염 사례 6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달 들어 가장 적은 54명을 기록했습니다. 추석 연휴 이동에 따른 감염 사례가 6건으로 확인된 가운데 방역 당국은 모레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을 발표합니다.
  • [뉴스7 헤드라인]
    • 입력 2020-10-09 19:00:52
    • 수정2020-10-09 19:07:00
    뉴스 7
울산 주상복합 화재 15시간여 만에 진화

어젯밤 울산 주상복합 건물에서 난 화재로 주민 90여 명이 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 외벽을 타고 불이 건물 전체로 번진 데다, 고층 화재 진압 장비가 부족해 불을 끄는 데 15시간 이상 걸렸습니다.

강원 양돈농가서 아프리카돼지열병…멧돼지 전파?

강원도 화천의 한 축산 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했습니다. 사육 돼지 확진 사례는 1년 만인데, 최근까지 감염 사례가 집중 발견된 야생 멧돼지가 유력한 매개체로 지목됐습니다.

공공 기관 외국어 남발…‘국어기본법’ 유명무실

우리말 사용에 앞장서야 할 공공기관들이 외국어를 오·남용하고 있습니다. 한글로 공문서를 작성하도록 법으로 정하고 있지만 지켜지지 않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 54명…‘추석연휴 이동’ 감염 사례 6건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이달 들어 가장 적은 54명을 기록했습니다. 추석 연휴 이동에 따른 감염 사례가 6건으로 확인된 가운데 방역 당국은 모레 사회적 거리두기 조정안을 발표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