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전북도, 방역대책 추진
입력 2020.10.10 (21:30) 수정 2020.10.10 (21:38)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원도 화천군의 양돈농가에서 1년 만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다시 발생함에 따라 전라북도 축산당국이 시군의 거점소독시설을 추가로 운영하는 등 방역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양돈농가가 밀집해 있는 익산 왕궁과 함열면, 군산 서수면 등 7개 지역을 중심으로 2주 동안 집중 소독도 실시할 방침입니다.

양돈농가에는 의심 증상이 나타날 경우 바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 강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전북도, 방역대책 추진
    • 입력 2020-10-10 21:30:05
    • 수정2020-10-10 21:38:40
    뉴스9(전주)
강원도 화천군의 양돈농가에서 1년 만에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다시 발생함에 따라 전라북도 축산당국이 시군의 거점소독시설을 추가로 운영하는 등 방역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양돈농가가 밀집해 있는 익산 왕궁과 함열면, 군산 서수면 등 7개 지역을 중심으로 2주 동안 집중 소독도 실시할 방침입니다.

양돈농가에는 의심 증상이 나타날 경우 바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