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 학교 산업재해 90%가 급식 조리실 사고”
입력 2020.11.01 (21:54) 수정 2020.11.01 (22:03)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열린민주당 강민정 의원에 따르면, 지난 3년간 전북에서 발생한 학교 산업 재해 96건 가운데 급식 조리실 사고가 86건으로 90퍼센트에 이릅니다.

조리실 사고 가운데 이상 온도 접촉과 낙상이 각각 25건으로 가장 많았고 물체 충격 13건, 절단, 베임, 찔림 11건 순입니다.

또 대상 학교 5백 57곳 가운데 조리 종사원 휴게실이 없거나 기준을 갖추지 못한 곳은 42퍼센트인 2백 32곳입니다.
  • “전북 학교 산업재해 90%가 급식 조리실 사고”
    • 입력 2020-11-01 21:54:00
    • 수정2020-11-01 22:03:35
    뉴스9(전주)
열린민주당 강민정 의원에 따르면, 지난 3년간 전북에서 발생한 학교 산업 재해 96건 가운데 급식 조리실 사고가 86건으로 90퍼센트에 이릅니다.

조리실 사고 가운데 이상 온도 접촉과 낙상이 각각 25건으로 가장 많았고 물체 충격 13건, 절단, 베임, 찔림 11건 순입니다.

또 대상 학교 5백 57곳 가운데 조리 종사원 휴게실이 없거나 기준을 갖추지 못한 곳은 42퍼센트인 2백 32곳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