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대구경북 SFTS 환자 56명…전국의 25%
입력 2020.11.07 (21:45) 수정 2020.11.07 (21:52)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대구와 경북에서 올들어 중증 열성 혈소판 감소증후군, SFTS 감염 환자가 많이 발생했습니다.

질병관리청 자료를 보면, 올들어 10월까지 SFTS 환자는 경북 32명, 대구 24명 등 56명으로 전국 환자의 25%를 차지했습니다.

이 가운데 사망자는 경북 7명, 대구 1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감염 추정 원인으로는 농작업이 절반이었고, 성묘·벌초, 산나물 채취 등 야외활동이 뒤를 이었습니다.
  • 올해 대구경북 SFTS 환자 56명…전국의 25%
    • 입력 2020-11-07 21:45:01
    • 수정2020-11-07 21:52:58
    뉴스9(대구)
대구와 경북에서 올들어 중증 열성 혈소판 감소증후군, SFTS 감염 환자가 많이 발생했습니다.

질병관리청 자료를 보면, 올들어 10월까지 SFTS 환자는 경북 32명, 대구 24명 등 56명으로 전국 환자의 25%를 차지했습니다.

이 가운데 사망자는 경북 7명, 대구 1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감염 추정 원인으로는 농작업이 절반이었고, 성묘·벌초, 산나물 채취 등 야외활동이 뒤를 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