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라북도, 내년 ‘농산물 최저가격 보장제’ 신청 받아
입력 2020.11.11 (08:59) 수정 2020.11.11 (10:19)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라북도는 이른바 '삼락농정'의 대표사업인 내년도 농산물 최저가격 보장제 대상 품목 가운데 양파와 마늘 신청을 읍·면·동사무소와 지역농협을 통해 다음 달 11일까지 받습니다.

가격 변동성이 심한 노지작물을 경작하는 농업인과 중소 농을 보호하기 위한 정책으로, 출하기 시장 가격이 기준 가격보다 낮을 경우 차액의 90%를 보전해줍니다.

또한, 올해부터 도입한 시장격리 지원을 통해 품목별 출하를 미리 약정한 농업인들이 이를 이행하면 농식품부 보전단가의 90%를 지원합니다.
  • 전라북도, 내년 ‘농산물 최저가격 보장제’ 신청 받아
    • 입력 2020-11-11 08:59:34
    • 수정2020-11-11 10:19:41
    뉴스광장(전주)
전라북도는 이른바 '삼락농정'의 대표사업인 내년도 농산물 최저가격 보장제 대상 품목 가운데 양파와 마늘 신청을 읍·면·동사무소와 지역농협을 통해 다음 달 11일까지 받습니다.

가격 변동성이 심한 노지작물을 경작하는 농업인과 중소 농을 보호하기 위한 정책으로, 출하기 시장 가격이 기준 가격보다 낮을 경우 차액의 90%를 보전해줍니다.

또한, 올해부터 도입한 시장격리 지원을 통해 품목별 출하를 미리 약정한 농업인들이 이를 이행하면 농식품부 보전단가의 90%를 지원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