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도 뉴델리, 코로나19에 최악의 대기오염까지
입력 2020.11.11 (09:47) 수정 2020.11.11 (09:51)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인도의 수도 뉴델리.

온통 뿌연 회색빛인데요.

코로나19 확산 속에 최악의 대기 오염까지 그야말로 엎친 데 덮친 상황입니다.

뉴델리의 대기 질은 초겨울 무렵 급격히 나빠지는데 현재 최고 오염 수준인 위험단계를 훌쩍 넘어섰습니다.

이 때문에 각종 호흡기 질환과 피부 질환 등 환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베디/뉴델리 시민 : "저는 눈에 알레르기가 생기고 호흡도 힘겹습니다. 아이들과 노인들은 더 힘들어하죠."]

인도는 이미 미국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850만 건 이상의 코로나19 감염 사례를 기록하고 있는데요.

가뜩이나 병상이 부족한 상황에 대기 오염으로 인해 환자들과 의료진 모두 어려움이 커지고 있습니다.

[쿤드라/의사 : "대기 오염도가 계속 높아지면 코로나19 감염과 다른 질환으로 인한 사망률도 더 높아지게 될 것입니다."]

전문가들은 심각한 대기오염에 노출된 상황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되면 폐와 심장 등에 더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며 우려를 표하고 있습니다.
  • 인도 뉴델리, 코로나19에 최악의 대기오염까지
    • 입력 2020-11-11 09:47:40
    • 수정2020-11-11 09:51:54
    930뉴스
인도의 수도 뉴델리.

온통 뿌연 회색빛인데요.

코로나19 확산 속에 최악의 대기 오염까지 그야말로 엎친 데 덮친 상황입니다.

뉴델리의 대기 질은 초겨울 무렵 급격히 나빠지는데 현재 최고 오염 수준인 위험단계를 훌쩍 넘어섰습니다.

이 때문에 각종 호흡기 질환과 피부 질환 등 환자가 급증하고 있습니다.

[베디/뉴델리 시민 : "저는 눈에 알레르기가 생기고 호흡도 힘겹습니다. 아이들과 노인들은 더 힘들어하죠."]

인도는 이미 미국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850만 건 이상의 코로나19 감염 사례를 기록하고 있는데요.

가뜩이나 병상이 부족한 상황에 대기 오염으로 인해 환자들과 의료진 모두 어려움이 커지고 있습니다.

[쿤드라/의사 : "대기 오염도가 계속 높아지면 코로나19 감염과 다른 질환으로 인한 사망률도 더 높아지게 될 것입니다."]

전문가들은 심각한 대기오염에 노출된 상황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되면 폐와 심장 등에 더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며 우려를 표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
  • KBS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