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주호영 “4·3특별법 통과 노력”…내일 국회 공청회
입력 2020.11.11 (21:48) 수정 2020.11.11 (21:54)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늘(11일) 국회에서 4·3유족회와 간담회를 갖고 “명예회복과 배보상 등의 내용이 4·3특별법 개정안에 충실히 반영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기획재정부의 구체적인 배보상안과 군사재판 무효화에 대한 법률적인 검토도 직접 챙기겠다고 말했습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 제1소위원회는 내일 국회에서 여당과 여당에서 두 명씩 추천한 진술인 4명이 참석한 가운데, 4·3특별법개정안 심사를 위한 공청회를 엽니다.

내일 공청회엔 4·3유족 등의 방청도 제한해 논란이 일고 있는데, 국회 행안위 관계자는 해당 공청회가 법안소위 회의이고,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했다고 설명했습니다.
  • 주호영 “4·3특별법 통과 노력”…내일 국회 공청회
    • 입력 2020-11-11 21:48:00
    • 수정2020-11-11 21:54:03
    뉴스9(제주)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오늘(11일) 국회에서 4·3유족회와 간담회를 갖고 “명예회복과 배보상 등의 내용이 4·3특별법 개정안에 충실히 반영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습니다.

주 원내대표는 기획재정부의 구체적인 배보상안과 군사재판 무효화에 대한 법률적인 검토도 직접 챙기겠다고 말했습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법안심사 제1소위원회는 내일 국회에서 여당과 여당에서 두 명씩 추천한 진술인 4명이 참석한 가운데, 4·3특별법개정안 심사를 위한 공청회를 엽니다.

내일 공청회엔 4·3유족 등의 방청도 제한해 논란이 일고 있는데, 국회 행안위 관계자는 해당 공청회가 법안소위 회의이고,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