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대병원, ‘응급의료 평가’ 3년 연속 C등급
입력 2020.12.01 (08:13) 수정 2020.12.01 (08:19) 뉴스광장(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보건복지부의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대구권역 응급센터인 경북대병원이 3년 연속으로 가장 낮은 C등급을 받았습니다.

경북권역 응급의료센터인 안동병원은 A 등급을, 포항 성모병원은 B 등급, 구미 차병원은 C등급을 각각 받았습니다.

이번 평가는 응급실 전담 인력 1인당 평균 환자 수, 병상포화지수, 중증환자 재실시간 등 시설과 장비, 인력 등을 종합평가했습니다.
  • 경대병원, ‘응급의료 평가’ 3년 연속 C등급
    • 입력 2020-12-01 08:13:47
    • 수정2020-12-01 08:19:59
    뉴스광장(대구)
보건복지부의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대구권역 응급센터인 경북대병원이 3년 연속으로 가장 낮은 C등급을 받았습니다.

경북권역 응급의료센터인 안동병원은 A 등급을, 포항 성모병원은 B 등급, 구미 차병원은 C등급을 각각 받았습니다.

이번 평가는 응급실 전담 인력 1인당 평균 환자 수, 병상포화지수, 중증환자 재실시간 등 시설과 장비, 인력 등을 종합평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