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부터 천안 2단계…대전·세종·충남 1.5단계
입력 2020.12.01 (09:01) 수정 2020.12.01 (09:23) 뉴스광장(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천안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오늘 저녁 6시부터 일주일 동안 한시적으로 2단계로 격상됩니다.

천안시는 하루 확진자 수가 정부의 2단계 격상 기준에는 미달되지만, 수능과 연말연시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 한시적으로 2단계로 격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단란주점 등 5개 유흥시설은 집합이 금지되고, 식당은 밤 10시 이후 포장과 배달만 허용됩니다.

그 외 대전과 세종, 그리고 충남 나머지 시군은 1.5단계를 적용하되 지역별로 실내 체육시설과 피시방 등에 대해서는 2단계에 준하는 강화된 방역조치가 시행됩니다.
  • 오늘부터 천안 2단계…대전·세종·충남 1.5단계
    • 입력 2020-12-01 09:01:10
    • 수정2020-12-01 09:23:24
    뉴스광장(대전)
천안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오늘 저녁 6시부터 일주일 동안 한시적으로 2단계로 격상됩니다.

천안시는 하루 확진자 수가 정부의 2단계 격상 기준에는 미달되지만, 수능과 연말연시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우려가 커 한시적으로 2단계로 격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단란주점 등 5개 유흥시설은 집합이 금지되고, 식당은 밤 10시 이후 포장과 배달만 허용됩니다.

그 외 대전과 세종, 그리고 충남 나머지 시군은 1.5단계를 적용하되 지역별로 실내 체육시설과 피시방 등에 대해서는 2단계에 준하는 강화된 방역조치가 시행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