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직장 내 괴롭힘’ 통영화장장 직원 ‘징역 1년’
입력 2020.12.03 (08:43) 수정 2020.12.03 (09:26) 뉴스광장(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창원지법 통영지원은 통영시립화장장에서 일하면서 동료를 괴롭혀 극단적 선택에 이르게 한 혐의로 40살 A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업무를 이유로 말다툼을 하면서 피해자를 폭행하고 모욕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피해자는 이 같은 사실을 통영시에 알려 A 씨의 업무 배제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지난해 5월 출근해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 ‘직장 내 괴롭힘’ 통영화장장 직원 ‘징역 1년’
    • 입력 2020-12-03 08:43:00
    • 수정2020-12-03 09:26:01
    뉴스광장(창원)
창원지법 통영지원은 통영시립화장장에서 일하면서 동료를 괴롭혀 극단적 선택에 이르게 한 혐의로 40살 A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습니다.

A 씨는 업무를 이유로 말다툼을 하면서 피해자를 폭행하고 모욕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피해자는 이 같은 사실을 통영시에 알려 A 씨의 업무 배제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자, 지난해 5월 출근해 스스로 목숨을 끊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