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감사위, 제주도개발공사 부적정 업무 30건 적발
입력 2020.12.10 (21:53) 수정 2020.12.10 (22:03)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도감사위원회가 제주도개발공사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30건을 적발하고 직원 19명에 대한 신분상 조치 등을 주문했습니다.

이번 감사에서 개발공사는 2018년 공금 횡령 등을 했다는 직원의 비위사실을 제보받고도 별도 조사 없이 명예퇴직 처리하며 퇴직금 7천여 만 원을 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감사위, 제주도개발공사 부적정 업무 30건 적발
    • 입력 2020-12-10 21:53:29
    • 수정2020-12-10 22:03:12
    뉴스9(제주)
제주도감사위원회가 제주도개발공사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30건을 적발하고 직원 19명에 대한 신분상 조치 등을 주문했습니다.

이번 감사에서 개발공사는 2018년 공금 횡령 등을 했다는 직원의 비위사실을 제보받고도 별도 조사 없이 명예퇴직 처리하며 퇴직금 7천여 만 원을 준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