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청북도, 코로나19 병상 65개 추가 확보 추진
입력 2020.12.11 (21:41) 수정 2020.12.11 (21:59)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가 코로나19 환자의 급증 상황을 대비해 모두 65개 병상을 추가 확보하기로 했습니다.

충청북도는 조만간 청주의료원 39개, 충주의료원 26개 등 모두 65개의 코로나19 병상을 추가 확보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충북대병원 24개, 청주의료원 75개, 충주의료원 101개 등 모두 200개 병상을 확보했지만 사용률이 이미 80%에 육박함에 따라 병상 추가 확보가 필요한 상황입니다.

방역당국은 그러나 최근 무증상 확진자가 많아 환자가 급증하지 않은 이상 심각한 병상 부족 현상은 없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충청북도, 코로나19 병상 65개 추가 확보 추진
    • 입력 2020-12-11 21:41:18
    • 수정2020-12-11 21:59:08
    뉴스9(청주)
충청북도가 코로나19 환자의 급증 상황을 대비해 모두 65개 병상을 추가 확보하기로 했습니다.

충청북도는 조만간 청주의료원 39개, 충주의료원 26개 등 모두 65개의 코로나19 병상을 추가 확보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충북대병원 24개, 청주의료원 75개, 충주의료원 101개 등 모두 200개 병상을 확보했지만 사용률이 이미 80%에 육박함에 따라 병상 추가 확보가 필요한 상황입니다.

방역당국은 그러나 최근 무증상 확진자가 많아 환자가 급증하지 않은 이상 심각한 병상 부족 현상은 없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