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AI 차단’ 닭 출하 검사 유효기간 7일→2일로 단축
입력 2020.12.17 (21:55) 수정 2020.12.17 (22:03)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청북도가 출하 과정에서 닭이 조류인플루엔자, AI에 감염되는 일을 막기 위해 출하 검사 결과의 유효기간을 일주일에서 이틀로 단축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농장 출하 전 AI 음성 판정을 받았던 닭이 도축 전 간이검사에서 양성으로 판명된 사례가 경북에서 확인되면서 출하 과정에서의 감염 위험을 줄이려는 조칩니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출하 전 검사를 통과하고 이틀 내에 닭을 출하하지 않으면 가축전염병예방법에 따라 과태료 500만 원을 물어야 합니다.
  • ‘AI 차단’ 닭 출하 검사 유효기간 7일→2일로 단축
    • 입력 2020-12-17 21:55:45
    • 수정2020-12-17 22:03:19
    뉴스9(청주)
충청북도가 출하 과정에서 닭이 조류인플루엔자, AI에 감염되는 일을 막기 위해 출하 검사 결과의 유효기간을 일주일에서 이틀로 단축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농장 출하 전 AI 음성 판정을 받았던 닭이 도축 전 간이검사에서 양성으로 판명된 사례가 경북에서 확인되면서 출하 과정에서의 감염 위험을 줄이려는 조칩니다.

이에 따라 앞으로는 출하 전 검사를 통과하고 이틀 내에 닭을 출하하지 않으면 가축전염병예방법에 따라 과태료 500만 원을 물어야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