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노인일자리 30% 늘어…4만8천여 명 고용
입력 2020.12.25 (19:43) 수정 2020.12.25 (20:00)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남 노인일자리 사업이 지난해보다 30% 넘게 늘었습니다.

경상남도는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에 천800억 원을 들여 지난해보다 37% 늘어난 4만8천여 명이 고용됐고, 1인당 한 달 평균 30만 원의 급여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경남의 노인일자리는 노인돌봄 등 공공분야가 4만여 개, 83%로 대부분을 차지했습니다.
  • 경남 노인일자리 30% 늘어…4만8천여 명 고용
    • 입력 2020-12-25 19:43:17
    • 수정2020-12-25 20:00:49
    뉴스7(창원)
경남 노인일자리 사업이 지난해보다 30% 넘게 늘었습니다.

경상남도는 올해 노인일자리 사업에 천800억 원을 들여 지난해보다 37% 늘어난 4만8천여 명이 고용됐고, 1인당 한 달 평균 30만 원의 급여를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경남의 노인일자리는 노인돌봄 등 공공분야가 4만여 개, 83%로 대부분을 차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창원)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