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난해 부산 소비자물가 상승 0.2%…역대 최저
입력 2021.01.05 (09:56) 수정 2021.01.05 (10:59) 930뉴스(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소비 침체로 지난해 부산의 소비자물가가 전년보다 0.2%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이는 관련 통계가 시작된 1965년 이후 55년만에 가장 낮은 상승률입니다.

통계청 조사를 보면 지난해 부산의 연간 소비자물가 지수는 105.48로 전년도 105.29보다 0.19포인트 올라 2년 연속 0%대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전국 17개 시·도 중 경북에 이어 물가 상승률이 가장 낮았습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교육서비스와 교통, 통신, 문화 관련 물가가 떨어져 전체 소비자 물가 상승이 억제된 것으로 분석됩니다.
  • 지난해 부산 소비자물가 상승 0.2%…역대 최저
    • 입력 2021-01-05 09:56:47
    • 수정2021-01-05 10:59:43
    930뉴스(부산)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소비 침체로 지난해 부산의 소비자물가가 전년보다 0.2% 오르는 데 그쳤습니다.

이는 관련 통계가 시작된 1965년 이후 55년만에 가장 낮은 상승률입니다.

통계청 조사를 보면 지난해 부산의 연간 소비자물가 지수는 105.48로 전년도 105.29보다 0.19포인트 올라 2년 연속 0%대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전국 17개 시·도 중 경북에 이어 물가 상승률이 가장 낮았습니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 영향으로 교육서비스와 교통, 통신, 문화 관련 물가가 떨어져 전체 소비자 물가 상승이 억제된 것으로 분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