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익산 9살 초등생 등에 ‘멍 자국’…경찰, 수사 나서
입력 2021.01.05 (19:25) 수정 2021.01.05 (20:50)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익산의 한 가정에서 9살 여자 어린이가 학대당한 것 같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익산경찰서는 초등학생인 어린이의 등에서 멍 자국이 발견됨에 따라 부모와 분리해 보호 조치하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신고 내용을 토대로 추가 피해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곧 부모 등을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 익산 9살 초등생 등에 ‘멍 자국’…경찰, 수사 나서
    • 입력 2021-01-05 19:25:39
    • 수정2021-01-05 20:50:07
    뉴스7(전주)
익산의 한 가정에서 9살 여자 어린이가 학대당한 것 같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익산경찰서는 초등학생인 어린이의 등에서 멍 자국이 발견됨에 따라 부모와 분리해 보호 조치하고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신고 내용을 토대로 추가 피해 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곧 부모 등을 불러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