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국, “29명 심각한 알레르기…100만 명 중 5.5명꼴”
입력 2021.01.07 (10:49) 수정 2021.01.07 (11:08)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미국에서 지금까지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뒤 적어도 29명이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을 보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530만여 명 가운데 29명이 과민증을 겪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100만 명당 5.5명에 해당하는 것으로, 독감 예방주사보다 약 4배 더 높은 수친데요,

질병통제예방센터는 과민증 반응을 보인 사람 중 숨진 사람은 없었고 대부분의 사람들에게는 위험이 낮다고 강조했습니다.
  • 미국, “29명 심각한 알레르기…100만 명 중 5.5명꼴”
    • 입력 2021-01-07 10:49:09
    • 수정2021-01-07 11:08:14
    지구촌뉴스
미국에서 지금까지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뒤 적어도 29명이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을 보인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는 코로나19 백신을 맞은 530만여 명 가운데 29명이 과민증을 겪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는 100만 명당 5.5명에 해당하는 것으로, 독감 예방주사보다 약 4배 더 높은 수친데요,

질병통제예방센터는 과민증 반응을 보인 사람 중 숨진 사람은 없었고 대부분의 사람들에게는 위험이 낮다고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