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북도, 택시기사에 2차 고용안정 지원금 지급
입력 2021.01.08 (19:38) 수정 2021.01.08 (19:51)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북도는 코로나19로 소득이 줄어든 일반 택시기사를 대상으로 2차 긴급고용안정 지원금을 지급합니다.

지원대상은 지난해 10월 이전 입사해 현재까지 근무하고 있는 운전기사로, 근속 요건만 충족하면 한 사람 당 50만 원이 지급됩니다.

경북도는 도내 73개 택시업체에 3천여 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모든 업체가 매출 감소를 겪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설명했습니다.
  • 경북도, 택시기사에 2차 고용안정 지원금 지급
    • 입력 2021-01-08 19:38:21
    • 수정2021-01-08 19:51:11
    뉴스7(대구)
경상북도는 코로나19로 소득이 줄어든 일반 택시기사를 대상으로 2차 긴급고용안정 지원금을 지급합니다.

지원대상은 지난해 10월 이전 입사해 현재까지 근무하고 있는 운전기사로, 근속 요건만 충족하면 한 사람 당 50만 원이 지급됩니다.

경북도는 도내 73개 택시업체에 3천여 명이 근무하고 있으며, 모든 업체가 매출 감소를 겪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