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시민단체 “이주 노동자 주거 실태 조사해야”
입력 2021.01.13 (21:54) 수정 2021.01.13 (22:06)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북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는 오늘 충북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주 노동자의 열악한 주거 환경에 대한 실태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연대회의는 지난달 경기도 포천 지역의 한 농장에서 캄보디아 출신 노동자가 한파 속 비닐하우스에서 잠을 자다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충청북도도 이주 노동자의 주거 실태 파악을 위한 전수 조사를 벌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 시민단체 “이주 노동자 주거 실태 조사해야”
    • 입력 2021-01-13 21:54:37
    • 수정2021-01-13 22:06:45
    뉴스9(청주)
충북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는 오늘 충북도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주 노동자의 열악한 주거 환경에 대한 실태 조사를 촉구했습니다.

연대회의는 지난달 경기도 포천 지역의 한 농장에서 캄보디아 출신 노동자가 한파 속 비닐하우스에서 잠을 자다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충청북도도 이주 노동자의 주거 실태 파악을 위한 전수 조사를 벌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