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주시, 안심콜 출입관리 897개 업소로 확대
입력 2021.01.13 (21:57) 수정 2021.01.13 (22:06) 뉴스9(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충주시가 공공청사 11곳에 시범 도입했던 안심콜 출입관리서비스를 식당과 카페, 노래연습장 등 중점관리시설 897곳으로 확대했습니다.

안심콜 서비스는 각 장소에 안내된 번호로 전화해 발신자 전화번호와 방문 시간을 확인하는 출입 관리 시스템으로, 개인정보 유출 위험이 큰 수기 출입 명부나 전자 QR코드 사용이 어려운 이용자를 위해 도입됐습니다.

개인정보는 감염병 역학 조사용으로 4주간 보관됐다 폐기되며, 통화료는 충주시가 부담합니다.
  • 충주시, 안심콜 출입관리 897개 업소로 확대
    • 입력 2021-01-13 21:57:57
    • 수정2021-01-13 22:06:45
    뉴스9(청주)
충주시가 공공청사 11곳에 시범 도입했던 안심콜 출입관리서비스를 식당과 카페, 노래연습장 등 중점관리시설 897곳으로 확대했습니다.

안심콜 서비스는 각 장소에 안내된 번호로 전화해 발신자 전화번호와 방문 시간을 확인하는 출입 관리 시스템으로, 개인정보 유출 위험이 큰 수기 출입 명부나 전자 QR코드 사용이 어려운 이용자를 위해 도입됐습니다.

개인정보는 감염병 역학 조사용으로 4주간 보관됐다 폐기되며, 통화료는 충주시가 부담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