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총선 전 식사 모임’ 조충훈 전 순천시장 집행유예
입력 2021.01.14 (21:50) 수정 2021.01.14 (21:59)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광주지법 순천지원 제1형사부는 21대 총선을 앞두고 식사 모임을 주선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충훈 전 순천시장에게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조 전 시장은 지난해 3월 총선을 앞두고 순천 시내 한 식당에서 한 단체 관계자 30여 명과 예비후보를 초청해 점심을 제공하고 부당하게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 ‘총선 전 식사 모임’ 조충훈 전 순천시장 집행유예
    • 입력 2021-01-14 21:50:33
    • 수정2021-01-14 21:59:07
    뉴스9(광주)
광주지법 순천지원 제1형사부는 21대 총선을 앞두고 식사 모임을 주선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충훈 전 순천시장에게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습니다.

조 전 시장은 지난해 3월 총선을 앞두고 순천 시내 한 식당에서 한 단체 관계자 30여 명과 예비후보를 초청해 점심을 제공하고 부당하게 선거운동을 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