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부 내륙 밤사이 큰 눈…출근길 눈길 ‘비상’
입력 2021.01.17 (21:19) 수정 2021.01.17 (22:0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내일(18일)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 내륙 지역에 최고 15cm의 많은 눈이 예보됐습니다.

지난 6일과 12일보다 더 많은 눈이 내릴 수 있다는데요.

특히 내일 오전에 눈이 집중될 것으로 보여 월요일 아침 출근길,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김성한 기잡니다.

[리포트]

오후에 서해안 지역부터 눈이 오기 시작해 날이 어두워지자 눈구름이 내륙으로 들어오고 있습니다.

충남과 인천, 경기 남부 지역에는 저녁 8시를 기해 대설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기상청은 본격적인 눈은 내일 새벽에 시작돼 오전에 집중되겠다고 예보했습니다.

슈퍼컴 눈 예상도를 보면 내일 아침에는 눈발이 더욱 굵어져 수도권과 충청, 남부 내륙에 강한 눈이 집중되고, 오후에도 눈이 계속되는 가운데 점차 동쪽으로 확대될 전망입니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영서 중남부 지역이 최고 15cm 이상, 그 밖의 중부와 남부 내륙 지역은 3에서 10cm가량입니다.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수도권과 충청도 지방, 그리고 강원도 쪽을 중심으로는 '지난번(6일·12일)보다는 더욱 많은 눈이 내릴 가능성이 높다'라고 현재 분석되고 있습니다."]

이들 내륙 지역에는 대설 예비특보가 내려졌고, 내일 아침 출근길은 수도권 등 내륙 곳곳에서 눈으로 인해 교통 혼잡이 더할 것으로 우려됩니다.

영하의 추위 속에 눈이 빙판길을 만들고, 짧은 시간에 함박눈이 쏟아질 가능성이 크기 때문입니다.

비상근무에 돌입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내일은 자가 차량 대신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했습니다.

눈길 낙상사고가 없도록 내 집 앞 눈을 치우고, 신발도 미끄러지지 않는 것을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김성한입니다.

영상편집:사명환
  • 중부 내륙 밤사이 큰 눈…출근길 눈길 ‘비상’
    • 입력 2021-01-17 21:19:35
    • 수정2021-01-17 22:08:52
    뉴스 9
[앵커]

내일(18일) 수도권을 비롯한 중부 내륙 지역에 최고 15cm의 많은 눈이 예보됐습니다.

지난 6일과 12일보다 더 많은 눈이 내릴 수 있다는데요.

특히 내일 오전에 눈이 집중될 것으로 보여 월요일 아침 출근길, 각별히 유의하셔야겠습니다.

김성한 기잡니다.

[리포트]

오후에 서해안 지역부터 눈이 오기 시작해 날이 어두워지자 눈구름이 내륙으로 들어오고 있습니다.

충남과 인천, 경기 남부 지역에는 저녁 8시를 기해 대설주의보가 내려졌습니다.

기상청은 본격적인 눈은 내일 새벽에 시작돼 오전에 집중되겠다고 예보했습니다.

슈퍼컴 눈 예상도를 보면 내일 아침에는 눈발이 더욱 굵어져 수도권과 충청, 남부 내륙에 강한 눈이 집중되고, 오후에도 눈이 계속되는 가운데 점차 동쪽으로 확대될 전망입니다.

예상 적설량은 강원 영서 중남부 지역이 최고 15cm 이상, 그 밖의 중부와 남부 내륙 지역은 3에서 10cm가량입니다.

[우진규/기상청 예보분석관 : "수도권과 충청도 지방, 그리고 강원도 쪽을 중심으로는 '지난번(6일·12일)보다는 더욱 많은 눈이 내릴 가능성이 높다'라고 현재 분석되고 있습니다."]

이들 내륙 지역에는 대설 예비특보가 내려졌고, 내일 아침 출근길은 수도권 등 내륙 곳곳에서 눈으로 인해 교통 혼잡이 더할 것으로 우려됩니다.

영하의 추위 속에 눈이 빙판길을 만들고, 짧은 시간에 함박눈이 쏟아질 가능성이 크기 때문입니다.

비상근무에 돌입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내일은 자가 차량 대신 대중교통 이용을 당부했습니다.

눈길 낙상사고가 없도록 내 집 앞 눈을 치우고, 신발도 미끄러지지 않는 것을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KBS 뉴스 김성한입니다.

영상편집:사명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