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주 대상 지원금 신청률 33%
입력 2021.02.03 (07:53) 수정 2021.02.03 (08:56) 뉴스광장(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부산시는 집합금지나 영업제한 업주들에게 각각 100만 원과 50만 원을 지급하는 '부산형 플러스지원금' 신청을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받은 결과 총 지원대상 9만9천여 명 중 33%인 3만 3천여 명이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이 가운데 심사가 완료된 1만2천여 명에게 지원금을 지급했습니다.

부산시는 온라인 취약계층을 위해 설 연휴가 끝난 15일부터는 현장 방문 접수센터를 운영할 계획입니다.
  • 집합금지·영업제한 업주 대상 지원금 신청률 33%
    • 입력 2021-02-03 07:53:45
    • 수정2021-02-03 08:56:10
    뉴스광장(부산)
부산시는 집합금지나 영업제한 업주들에게 각각 100만 원과 50만 원을 지급하는 '부산형 플러스지원금' 신청을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일까지 받은 결과 총 지원대상 9만9천여 명 중 33%인 3만 3천여 명이 신청했다고 밝혔습니다.

시는 이 가운데 심사가 완료된 1만2천여 명에게 지원금을 지급했습니다.

부산시는 온라인 취약계층을 위해 설 연휴가 끝난 15일부터는 현장 방문 접수센터를 운영할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