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제392회 임시회 개회…‘제2공항 여론조사’ 설전
입력 2021.02.22 (21:46) 수정 2021.02.22 (22:02)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제주도의회 제392회 임시회 첫날 제2공항 여론조사에 대한 여·야 의견차가 명확히 드러났습니다.

교섭단체대표 연설에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김희현 의원은 "찬반 대립의 극심한 갈등을 더는 되풀이하지 않아야 한다는 도민 염원이 이 과정을 끌어왔다"며 결과를 떠나 생각의 차이를 인정하고, 결과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국민의힘 원내대표 오영희 의원은 "여론조사 결과는 제2공항 사업 자체를 좌초시키거나 무효로 할 수준이 아니고, 오히려 갈등을 더 키우고 있다"면서 각계 각층에서 참여하는 '제2공항 갈등해소 범도민협의체'를 운영해달라고 제주도정에 제안했습니다.

다음 달 4일까지 11일간 열리는 이번 임시회에선 올해 첫 도정 업무보고와 함께 중문 롯데호텔제주 소재 LT카지노를 제주드림타워로 이전하는 계획과 관련해 도의회에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어서, 그 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 제392회 임시회 개회…‘제2공항 여론조사’ 설전
    • 입력 2021-02-22 21:46:19
    • 수정2021-02-22 22:02:15
    뉴스9(제주)
제주도의회 제392회 임시회 첫날 제2공항 여론조사에 대한 여·야 의견차가 명확히 드러났습니다.

교섭단체대표 연설에서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김희현 의원은 "찬반 대립의 극심한 갈등을 더는 되풀이하지 않아야 한다는 도민 염원이 이 과정을 끌어왔다"며 결과를 떠나 생각의 차이를 인정하고, 결과를 받아들여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국민의힘 원내대표 오영희 의원은 "여론조사 결과는 제2공항 사업 자체를 좌초시키거나 무효로 할 수준이 아니고, 오히려 갈등을 더 키우고 있다"면서 각계 각층에서 참여하는 '제2공항 갈등해소 범도민협의체'를 운영해달라고 제주도정에 제안했습니다.

다음 달 4일까지 11일간 열리는 이번 임시회에선 올해 첫 도정 업무보고와 함께 중문 롯데호텔제주 소재 LT카지노를 제주드림타워로 이전하는 계획과 관련해 도의회에서 의견을 제시할 예정이어서, 그 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제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