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 총리 “부동산 거래 허위신고 시 강력 조치”
입력 2021.02.23 (19:52) 수정 2021.02.23 (20:12) 뉴스7(부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세균 국무총리가 최근 아파트 등 부동산 거래시 통상적인 시세보다 높게 신고하고 취소하는 이른바 '신고가 신고와 취소'사례가 많다는 지적에 대해 "필요하면 수사 등을 통해 강력히 조치하라"고 관계부처에 지시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국무회의에서 이같은 행위는 시장을 교란하는 행위라며 "정부는 국민의 삶과 직결되는 부동산 시장이 일부 세력에 의해서 좌우되는 것을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정 총리는 "국토부와 국세청, 경찰청 등이 협력해 허위신고가 절대로 용납되지 않는다는 확실한 기조하에 면밀히 대처"하라고 주문했습니다.
  • 정 총리 “부동산 거래 허위신고 시 강력 조치”
    • 입력 2021-02-23 19:52:55
    • 수정2021-02-23 20:12:08
    뉴스7(부산)
정세균 국무총리가 최근 아파트 등 부동산 거래시 통상적인 시세보다 높게 신고하고 취소하는 이른바 '신고가 신고와 취소'사례가 많다는 지적에 대해 "필요하면 수사 등을 통해 강력히 조치하라"고 관계부처에 지시했습니다.

정 총리는 오늘 국무회의에서 이같은 행위는 시장을 교란하는 행위라며 "정부는 국민의 삶과 직결되는 부동산 시장이 일부 세력에 의해서 좌우되는 것을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정 총리는 "국토부와 국세청, 경찰청 등이 협력해 허위신고가 절대로 용납되지 않는다는 확실한 기조하에 면밀히 대처"하라고 주문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부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