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운영비 횡령 의혹’ 기영옥 前 광주FC 단장 무혐의
입력 2021.02.23 (22:01) 수정 2021.02.23 (22:19) 뉴스9(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광주FC 운영비 횡령 혐의로 수사를 받아 온 기영옥 전 단장 등 3명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광주지방검찰청은 지난 2019년 기 전 단장이 운영비를 일시적으로 쓴 뒤 갚았기 때문에 불법으로 돈을 가지려는 의사를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무혐의 처분의 이유를 밝혔습니다.
  • ‘운영비 횡령 의혹’ 기영옥 前 광주FC 단장 무혐의
    • 입력 2021-02-23 22:01:44
    • 수정2021-02-23 22:19:42
    뉴스9(광주)
광주FC 운영비 횡령 혐의로 수사를 받아 온 기영옥 전 단장 등 3명에 대해 검찰이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광주지방검찰청은 지난 2019년 기 전 단장이 운영비를 일시적으로 쓴 뒤 갚았기 때문에 불법으로 돈을 가지려는 의사를 인정하기 어렵다고 판단했다며 무혐의 처분의 이유를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광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