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위기 아동 보호”…‘아동안심편의점’ 운영
입력 2021.02.23 (23:58) 수정 2021.02.24 (00:10) 뉴스9(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지역 편의점들이 위기 아동을 긴급 보호하는 '아동안심편의점' 형태로 운영됩니다.

울산시는 한국편의점산업협회와 아동보호전문기관 등 9개 기관과 협약을 맺고, 아동편의점 사업에 필요한 행정 지원 업무에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아동안심편의점은 결식이나 아동학대로 고통받는 위기 아동이 방문할 경우, 경찰 지원을 받을 때까지 도시락과 과자 등을 지급하며, 울산지역 860여 개 편의점 대부분이 참여합니다.
  • “위기 아동 보호”…‘아동안심편의점’ 운영
    • 입력 2021-02-23 23:58:30
    • 수정2021-02-24 00:10:27
    뉴스9(울산)
울산지역 편의점들이 위기 아동을 긴급 보호하는 '아동안심편의점' 형태로 운영됩니다.

울산시는 한국편의점산업협회와 아동보호전문기관 등 9개 기관과 협약을 맺고, 아동편의점 사업에 필요한 행정 지원 업무에 협력하기로 했습니다.

아동안심편의점은 결식이나 아동학대로 고통받는 위기 아동이 방문할 경우, 경찰 지원을 받을 때까지 도시락과 과자 등을 지급하며, 울산지역 860여 개 편의점 대부분이 참여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