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원전동맹, 총리 만나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 촉구
입력 2021.02.24 (08:00) 수정 2021.02.24 (08:32) 뉴스광장(울산)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울산 4개 구 등이 속한 전국원전인근지역동맹이 정세균 국무총리를 만나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 등에 정부가 적극 나설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전국원전동맹은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은 수 십년동안 환경권을 침해당하고 있는 원전 인근 지자체 16곳, 314만 주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보상”이라며, 정부의 원전 정책에 인근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 원전동맹, 총리 만나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 촉구
    • 입력 2021-02-24 08:00:46
    • 수정2021-02-24 08:32:29
    뉴스광장(울산)
울산 4개 구 등이 속한 전국원전인근지역동맹이 정세균 국무총리를 만나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 등에 정부가 적극 나설 줄 것을 요청했습니다.

전국원전동맹은 "원자력안전교부세 신설은 수 십년동안 환경권을 침해당하고 있는 원전 인근 지자체 16곳, 314만 주민들에 대한 최소한의 보상”이라며, 정부의 원전 정책에 인근 지역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줄 것을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울산)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