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경남, 내일 밤부터 구름 많아져 주말 비…기온도 주춤
입력 2021.03.18 (19:42) 수정 2021.03.18 (19:51) 뉴스7(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 경남 지역은 먼지도 구름도 한 점 없이 맑고 쾌청했는데요.

내일 밤부터는 차차 흐려집니다.

저기압의 영향으로 비구름이 다가서고요.

모레 새벽부터 비가 내리겠습니다.

비는 주말 이틀 내내 이어질 것으로 보이고요.

비의 양도 최대 60mm로 꽤 많겠습니다.

주말 계획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모레 비가 내리면서 기온도 일시적으로 주춤합니다.

내일까진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며 창원의 낮 기온이 16도까지 올라가지만 모레는 12도 선에 그치며 평년보다도 살짝 낮겠습니다.

하지만 다음 날인 일요일에는 또다시 기온이 올라 포근하겠습니다.

다음 주에도 내내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며 봄기운이 짙어지겠고요.

다음 주부터는 기다리던 벚꽃도 곳곳에서 감상할 수 있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 [날씨] 경남, 내일 밤부터 구름 많아져 주말 비…기온도 주춤
    • 입력 2021-03-18 19:42:18
    • 수정2021-03-18 19:51:06
    뉴스7(창원)
오늘 경남 지역은 먼지도 구름도 한 점 없이 맑고 쾌청했는데요.

내일 밤부터는 차차 흐려집니다.

저기압의 영향으로 비구름이 다가서고요.

모레 새벽부터 비가 내리겠습니다.

비는 주말 이틀 내내 이어질 것으로 보이고요.

비의 양도 최대 60mm로 꽤 많겠습니다.

주말 계획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모레 비가 내리면서 기온도 일시적으로 주춤합니다.

내일까진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며 창원의 낮 기온이 16도까지 올라가지만 모레는 12도 선에 그치며 평년보다도 살짝 낮겠습니다.

하지만 다음 날인 일요일에는 또다시 기온이 올라 포근하겠습니다.

다음 주에도 내내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지며 봄기운이 짙어지겠고요.

다음 주부터는 기다리던 벚꽃도 곳곳에서 감상할 수 있겠습니다.

기상정보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